인천환경공단 송도스포츠파크, 생존수영 교육장소로 큰 인기

문찬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3 16:22:0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송도스포츠파크에서 진행된 생존수영 교육 모습. (사진제공=인천환경공단)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환경공단 송도사업소 송도스포츠파크가 생존수영 교육장소 대관으로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송도스포츠파크는 세월호 사고 이후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교육부 안전사고 예방에 관한 기본계획'에 적극 동참하고자 휴관일인 매주 월요일 지역내 초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생존수영법, 익수자 구조법 교육이 진행될 수 있도록 장소를 특별 대관하고 있다.

휴관일을 이용해 시행되는 교육은 타 이용객의 불편 해소 및 학생들의 교육 집중력 향상에 도움이 되고 있으며, 수심 5미터 잠수풀 및 다양한 수심을 활용해 학생들 각각의 수준에 맞추고, 상황별 교육으로 2016년부터 현재까지 지역내 초등학생 약 5026명이 참여해 국민안전사고 예방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 활동을 하고 있다.

박진세 송도사업소 소장은 "생존수영 특별 대관을 통해 대한민국의 모든 국민이 수상안전사고 위험으로부터 안전해지길 바란다"며 "공단에서도 교육생들이 즐겁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생존수영 교육장소 대관은 학기 중에만 운영되며, 자세한 문의는 송도스포츠파크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