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레이 "강다니엘과 인연? '오작교' 로꼬 덕분에 친분 쌓아"

서문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2 03:32: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그레이가 강다니엘과 친해진 계기를 밝힌 모습이 눈길을 모으고 있다.

최근 방송된 네이버 NOW '강다니엘쇼'에는 래퍼 그레이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출연한 그레이와 강다니엘은 돈독한 친분을 자랑했다. 두 사람은 시작부터 "술 한잔 해야하지 않나"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두 사람은 '오작교' 로꼬 덕분에 '이불 밖은 위험해'를 인연으로 친분을 쌓게 됐다고. 그레이는 "로꼬가 지금 정말 많이 탔더라. 최근에는 고터 쪽으로 갔다고 하더라"며 로꼬의 근황을 전하기도 했다.

특히 그레이는 강다니엘의 첫인상에 대해 "처음 보자마자 '강다니엘이다'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거 말곤 다른 설명을 할 필요가 있냐"라고 말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휴 계약 없이 본지 기사를 상습 도용 중인 일부 언론사의 경우, 재차 도용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사전 고지하는 바입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