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것이알고싶다' 강호순-이춘재 공통점 뭐길래?

서문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11-02 00:00:4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강호순, 이춘재 등 한국의 연쇄살인범들을 심층 분석해 이목을 모았다.

최근 방송된 SBS '그것이알고싶다'는 '악의 정원에서-한국의 연쇄살인범' 편에서 우리 사회를 공포에 몰아넣었던 연쇄살인범들의 행적과 심리 상태를 분석했다.

이날 방송에서 진행자 김상중은 "강호순-이춘재 묘하게 닮았다"고 말했다. 이에 박지선 교수는 "공통적으로 교살이라는 방법을 택한 것. 기본적으로 강간을 먼저 저지르고 이후 살인을 저지르는 방식이 비슷하다"고 말했다. 교살(絞殺)은 끈으로 목을 졸라 죽이는 것을 말한다.

강호순 사건 담당 경찰은 "그당시에도 죄책감이 없었다. 피해자들이 안탔으면 안 죽었을 것 아니냐"라고 회상했다. 피해자들에게 책임을 전가하는 모습을 보였다는 것.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