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미술교육 프로그램 참가자 선착순 모집

최성일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3 16:27:0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울산=최성일 기자]
 

울산문화예술회관(관장 금동엽)은 초청기획전시 ‘현대미술의 무한 경계’를 11월 29일부터 12월 8일까지 문화예술회관 제1전시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 현대미술의 전망과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고 동시대 미술의 흐름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이번 전시에서는 평면회화, 입체, 설치, 미디어 영상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 60점을 감상할 수 있다.
‘무한의 경계’라는 주제로 권오상, 리우, 박철호, 이유, 최부윤, 카와타 츠요시, 하원 총 7명의 작가가 참여한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는 관람객들이 현대미술 작품을 보다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작품해설사(도슨트)를 활용한 미술교육(매일 2회)과 관람 해설(매일 4회)이 운영된다.
‘미술교육’ 프로그램은 사전 신청을 통해 모집된 유아ㆍ초ㆍ중ㆍ고등학생 및 일반단체가 그룹별 작품설명을 듣고 미술 활동지를 바탕으로 심화교육부터 창작활동까지 진행되는 프로그램이다.
전시작품을 직접 보고 설명을 듣는 것에만 그치지 않고, 작품을 더 깊고 세밀하게 살펴볼 수 있는 작품감상 활동지를 제작해 사전 신청 단체에게 배부하며 전문 도슨트가 그 활동지를 중심으로 작품 설명과 교육이 실시된다.
신청 접수는 11월 14일부터 11월 25일까지 문화예술회관 누리집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전자우편이나 팩스로 보내면 된다.
회당 정원은 쾌적한 관람환경을 위해 30명 이내로 한다.
이와 함께 ‘관람 해설’ 프로그램은 전시장을 방문한 일반 시민들을 대상으로 누구나 사전 신청 없이 작품 설명을 들을 수 있으며 매일 2시, 3시, 4시, 5시에 진행된다.
문화예술회관 관계자는 “동시대 미술을 한눈에 볼 수 있고 현대미술의 다양성을 한자리에서 살펴 볼 수 있는 이번 전시에 많은 관심과 관람을 부탁드린다.” 며 “현대미술이 어렵다는 고정관념을 깨고 쉽고 재미있는 설명으로 작품을 감상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울산문화예술회관 누리집(홈페이지)이나 전시교육팀(226-8254)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도슨트는 박물관이나 미술관 등에서 관람객들에게 전시물을 설명하는 안내인으로, 문화예술회관은 초청기획전시 때마다 도슨트(Docent)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전시장을 찾은 관람객들의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