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육청 23일 회동마루서 학교밥상 경진대회 개최

최성일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9 16:21: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영양․식생활교육체험 한마당과 사랑의 김치 담그기 행사도
최종 선발된 10개교 팀 참여 학교급식 명예 걸고 경연 펼쳐
[부산=최성일 기자]
 

부산지역 학교 영양(교)사와 조리사, 학생 등이 한 팀을 이뤄 자신의 학교 급식의 명예를 걸고 열띤 경연을 벌인다.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오는 11월 23일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 금정구 회동마루 영양교육체험관에서‘제4회 학생참여 학교밥상 경진대회 및 영양‧식생활교육체험 한마당’을 개최한다

이 대회는 지난 2016년부터 ‘건강 학생 만들기 Good Smile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개최하는 것으로 올해 4회째를 맞는다.

이날 행사에서 1차 서류심사 때 ‘출품식단 설명서’등을 제출한 19개 팀 가운데 2차 심사를 거쳐 선발된 최종 10개 팀이 참여해 현장 라이브 경연을 펼친다.

이들 경연팀은 영양(교)사 1명과 조리사 1명, 학생 2명 등 4명으로 한 팀을 구성하여 90분 동안 1식 4찬 및 후식이 포함된 식단을 조리해 제출한다.

특히, 저염‧저당‧저유지 사용과 제철 식재료 및 컬러푸드 식재료 사용, 부산지역 향토식품‧우수인증제품 활용 등을 통해 ‘식품알레르기 대체 및 면역력 증진 식단’을 담아내야 한다.

심사위원들은 식단의 구성 및 조화, 조리기술 및 위생관리, 기호도 및 맛의 우수성 등을 평가한다. 심사위원으로는 학부모와 교수,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전문심사위원 7명과 조리 관련 고등학교 학생심사위원 10명 등이 참여한다.

이날 학교밥상경진대회가 펼쳐지는 동안 실내외에서는‘영양‧식생활교육체험 한마당’이 열린다.

이 한마당은 학교급식연구회 동아리별 전시.체험부스를 운영하고, 식품알레르기 대체식단, 부산시 및 친환경급식지원센터 연계 부산 향토농산물, 부산우수인증식품 등의 전시 및 시식 행사를 펼친다.

또, 영양 교육 및 조리 실습이 가능한 ‘튼튼이 먹거리 탐험대’차량을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지원받아 학생들에게 체험기회를 제공한다.

부대행사로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사랑의 김치담그기’행사를 열어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김장김치를 전달할 예정이다.

김석준 교육감은“이 행사를 통해 개발된 식품알레르기 대체식단 및 면역력 증진 식단을 전체학교에 보급하겠다”며 “앞으로도 안전하고 건강한 급식을 학생들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