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규, 훈훈한 비주얼로 '선을 넘는' 자신감

나혜란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2 00:30:3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장성규가 자신의 외모와 사랑에 빠졌다.

장성규는 15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연휴 마지막 밤은 캠핑. 비록 사진은 남친짤 느낌이지만, 오해 마세요. 오늘은 남편짤이에요. 추석아 내년에 만나자"라는 메시지와 함께 셀카를 게재했다.

셀카 속 장성규는 캠핑 의자에 몸을 맡기고 '잘생김'을 뽐내고 있다. 큰 아들을 둔 아버지라고는 믿기지 않는 동안 외모가 눈길을 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