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군서초등학교에 코로나19 응원이 담긴 아동 반찬 도시락과 일회용 마스크 전달

송윤근 기자 / yg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4-02 11:52:4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흥=송윤근 기자]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총력을 다 하고 있는 시흥시(시장 임병택)에 따뜻한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30일 시흥시 건강가정 ‧ 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강은이)는 군서초등학교를 찾아 코로나19 응원이 담긴 아동 반찬 도시락과 일회용 마스크를 전했다.

 

이날 시흥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다양한 어려움을 겪는 주민 및 지역아동을 응원하고자 센터 직원들이 직접 조리하고 포장한 반찬 도시락 500개와 일회용마스크 1,000장을 군서 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들에게 전달했다.

 

시흥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2014년부터 정왕본동 상인회를 중심으로 구성된 ‘3사랑밥터’ 단체 지원으로 결식아동 지원 사업을 연계 진행해 오고 있으며, 방학 기간에는 지역 내 아동들의 보호복지를 위한 방학 지원 프로그램 ‘꼬옥놀이터’를 운영하며 지역 내 아동들의 사회안전망을 구축 및 건강한 신체‧심리적 성장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강은이 시흥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은 “센터가 위치한 시흥시 정왕동 지역은 아동주거 빈곤율이 1위로, 저소득 및 맞벌이가정의 자녀의 비율이 높은 편”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하여 지역 아동이 소외당하지 않도록 지역이웃의 따뜻한 관심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