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세대별 맞춤 ‘찾아가는 인구교육’

이영수 기자 / ly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7-13 12:11: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유아부터 성인까지…가족친화적 가치관 확립 등 [산청=이영수 기자]
 

산청군이 지역사회 인구문제에 대한 올바른 가치관 정립을 위해 각 세대별 맞춤형 ‘찾아가는 인구교육’을 실시한다.

군은 13일 산청어린이집을 시작으로 올해 말까지 지역 내 어린이집과 중고등학생, 사회단체 등을 대상으로 인구교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올해 2년째 진행되는 찾아가는 인구교육은 교육대상자를 지난해 중고교생에서 유아와 성인까지 대폭 확대했다.

교육은 (사)인구와미래정책연구원 소속 전문 강사가 진행한다. 각 세대별 맞춤형 교육을 통해 가족친화적 가치관 확립, 결혼관 및 양성평등 인식 개선, 저출산 심각성 등을 교육한다.

특히 어린이집에서 실시하는 교육은 가족의 소중함과 인구감소의 문제점 등을 노래와 구연동화 형식으로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진행한다.

군 관계자는 “인구문제에 대한 인식개선을 위해서는 정책지원과 함께 다양한 연령계층에서 올바른 결혼·가족 가치관을 형성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정부지침과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등 안전한 교육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