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박해진, 최강 로맨틱함에 시청자들은 눈과 귀 힐링 중!

나혜란 기자 / issu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2-19 10:21:2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배우 박해진의 첫 번째 로코 도전은 성공적이었다.

 

KBS2 수목드라마 '포레스트'의 주인공 강산혁으로 분한 박해진이 인생 첫 로맨스 코미디에 도전했다. 극 중 박해진은 냉철한 완벽주의자인 M&A 전문가이자 우여곡절 끝에 119 특수구조대원으로 잠입하는 강산혁 역으로 분했다.

극 중 외과의사 정영재(조보아)와 달달한 썸을 타고 있다. 실제로 극 중 두 사람의 키스신은 방송이 되자마자 단번에 조회 수 20만 뷰를 넘어서며 화제를 모았다. 이처럼 박해진은 극강의 로맨틱한 매력을 발산하며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힐링 시키고 있다.

앞서 박해진은 인터뷰 때마다 가장 자신 없는 장르로 로맨틱 코미디물을 꼽으며 '포레스트'로 첫 로코에 도전하는데 대한 기분 좋은 떨림이 있다고 전한 바 있다. 하지만 막상 방송에서는 깨알 애교와 귀요미 매력을 뿜으며 일할 때는 냉철하지만 영재와 있을 때는 누구보다 달달하고 로맨틱한 강산혁의 진면목을 보여주고 있다.

한편, '포레스트'는 현실적인 욕망을 지닌 인물들이 각자 행복하지 않은 기억으로 입은 마음의 상처를 "숲"이라는 공간에 모여들면서 치유해 나가고 행복의 본질을 깨닫는 내용을 그린 작품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