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임형 남하면장, 발로 뛰며 이웃주민 살펴

이영수 기자 / ly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9-28 11:56: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홀몸노인의 얼굴에 희망의 밝은 미소 선사!! [거창=이영수 기자]
 

거창군 남하면(면장 이임형)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장애와 생활고로 힘들어하시는 중증장애인세대, 홀몸노인 13가정을 직접 방문해 따뜻한 사랑과 나눔이 담긴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이임형 남하면장은 대상자 한 분 한 분의 안부를 여쭙고 애로사항 및 고충을 듣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으며, 어르신들의 건강 상태, 주변이웃들과의 관계 등을 꼼꼼히 챙겼다.

특히, 이번 위문에서는 젊을 때 나무에서 떨어져 무릎, 다리수술을 받은 후 거의 침대에서만 생활하는 홀몸노인이 실내에 화장실이 없어 힘들어한다는 고충을 듣고 추후 봉사단체와 연계하여 화장실 신축을 검토 중에 있다.

남하면은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대상자 및 지역 자원 발굴, 서비스연계활동 뿐만 아니라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발굴 시 즉시 사례회의를 개최해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