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산청 귀농 귀촌聯 대원사 계곡서 현장 상담

최성일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8 17:02:1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회원들 직접 상담 멘토로 나서 ‘호응’
내년 3월부터는 상설 상담소 설치·운영

[산청=최성일 기자]

 

산청군의 귀농 귀촌인 모임으로, 사회봉사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산청귀농귀촌연합회가 대원사 계곡에서 현장 상담소를 운영한다.

산청군은 지난 16~17일 양일간 대원사 계곡길 입구인 유평주차장 인근에서 귀농귀촌 현장 상담소를 시범운영했다고 18일 밝혔다.

군은 이번 시범운영의 성과를 토대로 2020년 3월부터 12월까지 상설 상담소를 설치·운영해 나갈 예정이다.

산청군과 산청귀농귀촌연합회는 이번 현장 상담소 시범운영을 통해 지리산과 대원사를 찾은 관광객들에게 산청의 귀농귀촌 지원정책을 소개했다.

특히 선배 귀농 귀촌인인 연합회 회원들이 직접 상담자로 참여해 실제 경험을 중심으로 상담을 진행해 큰 호응을 얻었다.

현장 상담소를 방문한 한 관광객은 “정책적인 부분 뿐 아니라 실제로 귀농귀촌 하신 분들의 생생한 경험을 함께 들을 수 있어 산청에 대해 더 관심을갖게 됐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