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영일 의원, 금년 하반기 두 번째 행안부 특별교부세 8억 원 추가 확보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12-15 10:40: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해남군 재난안전 취약지역 개선 사업, 완도 석중저수지 개보수 사업비 확보...지난 4년간 국비 418억 원의 각종 특별교부세 확보

[해남=정찬남 기자] 윤영일 의원(해남 완도 진도)은 최근 행정안전부로부터 해남군과 완도군에 각각 4억 원씩 8억 원의 특별교부세를 확보 했다고 밝혔다.

윤영일 의원(대안신당 해남완도진도)

 

이번에 확정된 특별교부세로 완도 노화읍 석중저수지 개보수 사업비 4억 원과 해남군 재난안전 취약지역 개선을 위한 CCTV 설치사업 예산 4억을 확보하게 됐다.

 

행전안전부에서 확정한 특별교부세는 일부 군비와 함께 집행될 예정이며, 노화읍 석중저수지의 경우 저수지 제당정비 및 보강으로 효율적인 영농 기반시설 마련과 지역민의 추락 위험 등 안전사고 예방에 큰 도움이 될 것이고, 해남군의 경우 40여 곳의 재난 취약지역에 CCTV를 설치해 강설, 우천 등 재난사항 발생 시 즉각적인 대응과 생활안전 위험을 사전에 예방하며 사건. 사고에 대해 신속히 대응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특히 윤영일 의원은, 지난 9월에도 행정안전부로에서 해남군 보훈회관 신축 예산 5, 완도군 보길면 다목적 로드선착장 신설 예산 6억과 진도군 조도면 옥도 연도교 설치 예산 15억 등 3개군 8개 사업에 대한 특별교부세 총 54억 원을 확보한데 이어, 이례적으로 금년 하반기만 두 번째로 8억 원의 특별교부세를 추가로 확보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윤영일 의원은 금년 한 해에만 교육부와 행정안전부로부터 총 135억 원의 특별교부세를 받아 냈으며, 12일 해양수산부가 발표한 지역밀착형 생활 SOC사업인어촌뉴딜 300사업에 해남군.완도군.진도군지역 11개항에 국비 915억 원을 확보해 지역경제 및 관광활성화에 큰 도움을 주는 국가 공모사업을 확정짓기도 했다.

 

윤영일 의원은지난 4년 동안 지역 주민들의 보다 나은 삶을 위한 입법과 예산확보의 일념으로 국회의원 본연의 임무를 묵묵하게 다해 왔다특히 이번에 추가로 확보한 특별교부세는 명현관 군수와 신우철 군수의 간곡한 건의를 받아서 진영 행정안전부장관과 직접 세 차례의 전화 통화, 국회 본회의장에서 면담 등을 통해 지역의 시급한 사업 예산을 확보하게 됐다고 밝혔다.

 

윤영일 의원은 지난 2016년 제20대 국회에 초선 의원으로 등원한 이후 4년간 총 418억 원의 각종 특별교부세를 확보한 성과를 거두었다. 이는 295명 현역 국회의원 중에서 최 상위권에 드는 성적으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윤영일 의원은 최근 한국공공정책학회(회장 송하성)가 선정한 입법 분야 대상을 수상함으로서 20대 국회에서만 29번째 우수국회의원 상을 받기도 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