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코로나19 확산 방지 종교행사 자제 요청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2-29 11:38:3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각종 종교행사와 모임을 자제
온라인 등 대체방안 마련 거듭 당부
[합천=최성일 기자]

합천군(군수 문준희)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및 위기단계 ‘심각’ 격상에 따른 추가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 종교단체에 각종 모임과 행사를 자제해줄 것을 거듭 요청했다고 밝혔다.

지난 대구·경북과 관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직후 합천군은 관내 종교단체에 지속적으로 문자발송, 전화 안내, 군수 서한문 전달, 읍면별 현장 방문 안내, 마을방송 등의 방법을 총 동원하여 종교행사 및 각종 모임을 최대한 자제하고 방송이나 온라인으로 등의 방법으로 대체해줄 것을 거듭 요청하고 있다.

이에 상당수의 단체에서 주일예배, 미사, 법회 등 각종 행사를 자제하고 대체방안을 마련하여 대응해나가고 있다.

문준희 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 등 많은 군민들이 걱정하고 있는 와중에 행사를 중단해주신 지도자분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해드리며, 전국적인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불안과 근심이 가중되고 있는 시점에 더 이상의 확산방지를 위해 우리군의 전 종교계 지도자분들의 큰 결단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군 관계자는 “이번 상황이 종료될때까지 지속적으로 종교단체에 코로나19 예방수칙안내 및 다양한 방법을 통해 각종 모임과 행사 자제 요청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