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창녕군, 농산시책평가 시군단위 우수기관 선정 영예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12-14 21:13: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창녕군 농업인 덕분으로 농업인들께 감사
농민이 행복한 창녕군 되도록 최선
[창녕=최성일 기자]
 농산시책평가 우수기관 시상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우수 지자체 선발을 위해 실시한 ‘2019년 농산시책평가’에서 시·군 단위 부문 우수기관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농산시책평가는 전국 226개 기초지자체를 대상으로 쌀 안정 생산량 확보(논 타작물 재배지원사업 달성도) 및 농업인 역량강화 등의 분야에 대해 평가가 진행됐으며, 지자체로부터 실적 취합 후 농림축산식품부 자체평가 및 외부위원 심의를 거쳐 결과가 나왔다.

이번 평가에서 창녕군은 농림축산식품부 중점 농산시책인 논 타작물 재배지원사업 달성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는데, 이는 군 논 타작물 전환 목표 432㏊ 대비 105%(453㏊)를 달성하여 안정적인 쌀 생산과 함께 농가소득 안정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다.

한정우 창녕군수는“이번 우수상 수상은 쌀 생산조정 등 농산시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농업현장의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는 창녕군 농업인 여러분 덕분으로 농업인들께 감사드린다”라며“앞으로도 농가소득 1억원 시대 달성을 목표로 농민이 행복한 창녕군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