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밀양시, 네번째 확진자 발생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2-29 11:38:3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로나19 확진자 총 4명 [밀양=최성일 기자]
 

밀양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1명 추가돼 총 4명으로 늘어났다고 29일 밝혔다.

밀양4번 추가 확진자는 상남면에 주소를 둔 20세 여성으로 2월 16일~17일 대구신천지교회를 방문한 적이 있다.

이 여성은 발열, 가래 증상이 발현되어 27일 검체를 채취했고, 그 결과 28일 20시 47분에 최종 확진자로 판명되어, 28일 23시 50분 마산의료원으로 이송 조치했다.

최종 확진자로 판명됨에 따라 밀접 접촉자인 가족(부모, 오빠)은 역학조사와 검체 채취 후 자가격리 중이며, 자택 폐기물은 모두 수거하고 집안은 소독을 완료했다.

밀양시는 현재 경남 역학조사반과 함께 추가 확진자의 이동경로와 접촉자 확인 등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심층역학조사를 통해 세부적 이동경로 등 조사결과가 확인되는 대로 신속하게 시민에게 알리겠다.”고 전하면서, 지역사회 전파의 우려가 있는 만큼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개인 위생수칙을 지키고 여럿이 모이는 장소 방문을 자제하는 등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