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2019년 도로정비평가'서 최우수 기관 선정

홍덕표 기자 / 기사승인 : 2019-12-15 11:25:3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개선 공사 후 관평로 일대 모습. (사진제공=안양시청)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경기 안양시는 경기도가 도내 31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진행한 '2019년 도로정비평가'에서 최우수 기관표창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도로포장과 표지 실태 ▲비탈면 안전정비와 육교·교량·터널 기능확보 ▲도로부지 불법점용시설물 정비여부 ▲청결상태와 겨울철 제설장비 확보상태 등 도로환경 전반을 종합한 결과다.

시는 모든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최우수기관에 이름을 올리고 1억원의 상금을 받았다.

특히 안전과 미관까지 고려한 다양한 패턴의 도로환경조성과 미끄럼방지 포장 등 사람중심의 스마트한 도로정비 추진이 우수사례로 꼽혔다.

또한 시는 올해 안양9동 새마을로 도로확장과 안양1동 안일초교주변 도로정비, 주요 터널구간 LED등 교체, 관악역 지하보도 재정비, 관평로일대 스템프형 포장 등을 마무리 지었다.

이중에서도 관평로의 스템프형 포장도로는 보행자 안전은 물론 주변환경과도 잘 조화를 이루면서 걷는 재미까지 느끼게 하고 있다.

최대호 시장은 "지속적인 점검과 관리로 안전하고 아름다운 도로환경 유지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6월에는 '경기도 2018∼2019년 도로제설평가'에서 기관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