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보훈청, 부산보훈단체와 함께 하나되는 따뜻한 봉사활동 펼쳐

김명진 / kmj1055@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12-11 11:30:5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부산=김명진 기자]
 

부산지방보훈청(청장 권율정)은 대한민국전몰군경유족회 부산시지부(지부장 최두길), 대한민국전몰군경미망인회 부산시지부(지부장 김경자), ㈜서원유통(회장 이원길)과 함께 지난 10일 오후 2시 신애재활원에서 하나 되는 따뜻한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부산지방보훈청, 보훈단체, 향토기업(서원유통)의 유기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장애인복지시설을 방문하여 하나되는 따뜻한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서 존경받는 보훈단체로 거듭나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실시했다.

전몰군경유족회 호국부녀회는 이미 매월 2째 주 화요일에 세탁, 청소, 목욕지원 등을 실시하여 왔으며, 이번에는 특히 전몰군경미망인회와 부산지방보훈청 및 서원유통 직원들이 함께 봉사활동에 참여하여 더욱 뜻 깊은 자리로 만들었다.

부산진구 초읍동에 위치한 신애재활원(원장 박병일)은 한국전쟁 발발 후 전쟁고아와 장애인들을 위해 1951년 3개의 임시(천막)수용시설로 시작하여 지체부자유아의 잠재능력을 개발ㆍ병행하고자 신애직업재활원을 통해 사회의 일원으로 인간다운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여지역사회의 통합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부산지방보훈청 관계자는 “2019년 정부혁신 역점분야 중 하나인 시민참여를 통한 보훈문화 확산을 위해 이번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 지역사회 보훈단체와 국가기관, 민간 기업이 함께 하나 되는 따뜻한 봉사활동 사례로 평가될 것이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