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차량탑재형 미세기포 세척장치 개발로 동력비 및 운영비 절감

송윤근 기자 / yg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10-23 12:30: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흥=송윤근 기자]경기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차량탑재형 미세기포 세척장치 개발로, 도로시설물에 쌓인 미세먼지와 염분 제거에 필요한 동력비, 운영비 절감에 나섰다.

 

시는 평화엔지니어링과 협력해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에서 추진하는 사회문제 해결형 연구세부과제 ‘차량탑재형 미세기포 세척장치 개발’을 추진한다.

 

이 장치는 기존 살수용 체석수와 비교해 획기적으로 물 상용량을 줄이는 동시에 세척효율을 높일 수 있는 장치다. 평화엔지니어링에서 개발했고, 세척작업에 필요한 예산은 전액 국비와 민간부담금으로 시흥시에는 별도 예산 부담이 없다.

 

시는 테스트베드를 선정해 지난 9월부터 첫 번째 세척작업을 추진했다. 능곡지하차도 구조물에 침착되어 있는 분진, 오염물질, 염화물을 제거하는 작업이다.

 

세척작업에 적용된 나노버블수 생성장치는 세척차량에 탑재된 핵심장비이다. 직경 100㎚의 나노버블을 인라인(in-line) 방식으로 단시간에 대량 생산해 기존에 사용하는 세척살수(수돗물)보다 훨씬 적은 양으로 높은 세정효과를 가져왔다.

 

일반 수돗물을 사용했을 때, 염분제거율 80%이상을 만족하기 위해 표면 50×50㎠ 에서 약 250L의 물을 사용한 반면, 나노버블수는 1/5 수준의 50L의 물을 사용했다. 시는 이와 같은 긍정적인 결과를 토대로 앞으로 범배터널, 논곡지하차도, 도창지하차도 등 해당 세척장치 적용 지역을 넓혀갈 방침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