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2019년 해안오염 방제 합동훈련’실시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10-17 11:40:2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강진군, 완도해경 해안오염방제 협력체제 강화

[강진=정찬남 기자] 전남 강진군은 오늘(17일) 오후 2시 강진군 마량면 서중리 서중 어촌체험마을 앞 해안에서 강진군과 완도해경 등 9개 기관.단체 약 9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해안방제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강진군 청사 전경 = 사진, 강진군 제공

 

이번 해안방제합동훈련은 강진(완도)지역방제실행계획을 바탕으로 어선 충돌사고로 발생한 해상유출유(B/C)로 인한 해안가 오염상황을 가상해 실전과 같은 해안방제훈련을 실시했다.

 

특히, 이번 훈련에는 암벽, 자갈, 모래 등 해안구성 형태에 따라 고압 세척, 저압 세척, 진공 흡입, 골파기 등 가장 효과적인 방제 방법을 선정, 훈련을 실시했다. 또 해안오염 평가팀의 방제방법 지도와 방제종료 결정 등 해안방제의 전 과정을 훈련으로 진행했다.

 

 

이번 훈련은 유관기관, 어촌계, 국민자율방제대 등 해양수산 종사자들이 훈련에 참여해 새로 도입된 해안방제 장비를 직접 작동 해 봄으로써 지역 자체방제역량을 강화하는 계기가 됐다.

 

강진군과 완도해경은 정기적으로 실질적인 방제훈련을 실시해 해양오염 사고에 대응하고 관련 기관.단체와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해 위기관리 능력을 한층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