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에게 맞춤형 뉴스 제공하는 큐레이션 앱 '로제우스' 출시

고수현 / smkh86@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8-28 11:43:4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고수현 기자] AI 및 빅데이터 기술을 기반으로 맞춤형 뉴스를 제공하는 뉴스 큐레이션 애플리케이션이 출시됐다.

로제우스 미디어 얼라이언스 그룹은 27일 개인 맞춤형 뉴스 서비스 '로제우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개인 맞춤형 뉴스 서비스 로제우스는 날마다 발행되는 뉴스 중 개인이 원하는 뉴스만을 큐레이션해 보여준다. 국내 대다수의 언론 기사를 제공할 뿐 아니라 100 여개의 카테고리, 상세키워드를 설정하면 AI와 빅데이터 기술이 적용되어 맞춤형 뉴스를 실시간으로 확인 할 수 있다.

또 사용자의 뉴스 사용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AI를 통해 분석하기 때문에 서비스를 사용량이 늘어날수록 정확도가 높아져 사용자가 원하는 뉴스 큐레이션을 받을 수 있다.

로제우스는 스크랩 기능도 지원한다. 기사를 보던 중 기억해 놓아야 할 기사가 있으면 해당 기사를 로제우스 서비스 내에 모아놓고 언제든 확인이 가능하다. 스크랩 기능을 활용하면 매일매일 내가 설정한 키워드의 기사, 관심있는 기사들의 변화를 추적할 수 있다. 

로제우스 얼라이언스의 비플라이소프트(대표 임경환) 관계자는 "로제우스의 이런 대부분 유료 상용 뉴스 모니터링 플랫폼에서만 제공하는 경우가 많다“며 ”보다 많은 분들이 뉴스를 보다 효율적이고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고 설명했다.

로제우스는 단순히 뉴스를 큐레이션 해주는 것에 그치지 않는다. 기사 추천과 보상 시스템을 통해 가짜뉴스를 정화하는 플랫폼으로 발전시킬 계획도 갖고 있다.

사실에 근거한 많은 사람들이 좋아하는 기사는 추천하고, 그렇지 않은 기사는 비추천하도록 하고 거기에 보상 시스템 까지 추가한다. 이를통해  좋은 기사들은 좋은 평가와 보상을, 반대로 가짜뉴스, 어뷰징기사 등 나쁜 기사들은 시장에서 발을 못 붙이게 되는 미디어 생태계를 만드는 것이 로제우스 프로젝트의 궁극적인 목표이다.

비플라이소프트의 임경환 대표는 "이번에 런칭한 로제우스 서비스는 뉴스 소비자들이 시간을 낭비하지 않고 꼭 필요한 뉴스만 볼 수 있도록 하는데 중점을 두었다"며 "앞으로 여기에 참여를 기반으로 집단지성의 힘을 활용해 좋은 뉴스가 제대로 평가받는 미디어 생태계를 이루는데 로제우스 얼라이언스와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로제우스 프로젝트는 비플라이소프트가 15년 동안 구축한 수백 억 개의 미디어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로제우스 미디어 얼라이언스 그룹'과 함께 진행하는 프로젝트이다. 

빅데이터, AI 등 핵심 기술을 바탕으로 '이용자별 맞춤형 뉴스 추천 메인'이 제공되고, '대중의 집단 지성'으로 뉴스 콘텐츠가 정화되어 신뢰도 높은 미디어 오픈 플랫폼을 구축하는 로제우스 서비스는 구글 플레이에서 '로제우스'로 검색하면 다운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고수현 고수현

기자의 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