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무등산 정상 개방행사 취소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9-21 15:07: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우려로 10월 개방 취소

▲ 광주광역시 제공
[광주=정찬남 기자] 무등산의 억새와 단풍이 어우러져 매년 10월 개최되던 무등산 정상 개방행사가 코로나19로 취소됐다.

광주광역시는 최근 전국적인 코로나19 재 확산이 이뤄진 상황에서 대규모 인원이 참가하는 행사에 따른 지역사회 감염 우려 등 시민 안전을 위해 올해 가을철 정상 개방행사를 취소했다고 밝혔다.

무등산 정상은 1966년 군부대가 주둔하면서 일반인 출입이 통제된 지역으로 지난 2011년부터 2019년까지 총 24회 정상 군부대를 개방해 45만 명이 정상을 탐방한 바 있다.

정대경 시 공원녹지과장은 “코로나19가 상황을 지켜보며 내년 봄철(5월말)과 가을철(10월말) 무등산 정상 개방행사가 안전하게 개최될 수 있도록 군부대와 무등산국립공원공단과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