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중구, 전국 최초 키즈노트 앱에 중구 알림게시판 신설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9-29 12:11: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서양호 중구청장(왼쪽)과 ㈜키즈노트 최장욱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중구청)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앞으로 서울 중구의 어린이집 학부모들은 지역 내 모든 보육 정보를 모바일로 한 눈에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중구(구청장 서양호)는 전국 최초로 키즈노트 앱에 꼭 필요한 지역내 보육소식을 알려주는 중구 알림게시판을 신설했다고 29일 밝혔다.

키즈노트는 구를 포함한 전국 대다수의 어린이집, 유치원 등 영유아기관에서 사용하는 알림장 앱이다.

개발업체인 카카오계열사 ㈜키즈노트는 기존의 종이알림장을 스마트 기기로 대체해 국내 최초 영유아 기관 전용 모바일 커뮤니케이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구는 지난 28일 오전 구청 3층 구청장실에서 ㈜키즈노트와 업무협약을 맺고 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소식들을 앱에서 쉽고 편하게 접할 수 있도록 시스템 개발에 착수한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키즈노트 중구 알림게시판이 신설되면 새로운 보육 정보를 구에서 직접 게시할 수 있게 된다.

앞으로 학부모들은 스마트폰을 통해 아이의 어린이집 생활과 알림장, 공지사항, 앨범, 식단표, 전자출결사항 등을 확인할 수 있고, 구에서 제공하는 새로운 소식까지 신속하고 편리하게 받아 볼 수 있다.

이렇게 키즈노트 앱 내 지자체 알림게시판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은 전국에서 구가 최초다.

아울러 구는 중구만의 다양한 보육·교육·돌봄 정책을 원스톱으로 통합해 제공하고자 구축 중인 '이로움 홈페이지'와도 연계될 수 있도록 기능을 추가할 계획이다.

덕분에 '영유아 돌봄부터 교육·진학'까지 아이가 자라면서 필요한 모든 정보를 키즈노트를 통해 접근할 수 있게 된다. 협약 후 10월까지 시스템 구축을 완료, 11월 중 본격 서비스를 시행할 계획이다.

서양호 구청장은 "보육과 교육·돌봄 환경은 어느 곳에도 뒤지지 않는 1등 중구를 만들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