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 2020년 지적재조사 주민설명회 개최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12-16 12:15: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지난 9일~11일까지, 국토의 효율적 관리와 군민의 재산권 보호
강진군, 도암면 장촌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주민설명회 / 사진, 강진군 제공

[강진=정찬남 기자] 전남 강진군이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지적재조사사업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지적재조사사업은 면적.경계.위치 등이 실제 이용현황과 일치하지 않은 지적공부의 등록사항을 바로잡고 디지털지적으로 전환해 국토의 효율적 관리와 군민의 재산권을 보호하고자 2030년까지 실시하는 국책사업이다.

 

 

이번 주민설명회에서는 각 사업지구별 토지소유자와 마을주민 등을 대상으로 지적재조사사업의 추진목적과 배경 추진절차, 주민협조사항 등을 설명해 토지소유자의 동의를 얻고 주민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사업에 적극 반영하기 위해 마련했다.

 

2020년 강진군 지적재조사사업은 강진읍 동성리.춘전리, 군동면 덕천리, 도암면 항촌리 일원 4개 지구 875필지 388,022㎡를 2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2021년 12월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허경자 민원봉사과장은“지적재조사사업을 통해 토지의 이용가치가 상승하고 이웃 간 토지경계 분쟁이 해소돼 사회적 경제적 비용이 절감되는 등 주민의 재산권 보호에 기여할 수 있다”며“토지소유자의 2/3이상의 동의로 추진되는 사업인 만큼 지적재조사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마을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