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보건소, 틀니 살균세척기 설치 운영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7 12:15:2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건강한 구강관리 건강100세 첫걸음’

[영암=정찬남 기자] 전남 영암군 보건소(소장 이국선)는 의치 사용 지역주민의 구강건강 보호 강화 차원에서 민원실에 오존수를 이용한 틀니 자동 살균세척기를 설치‧운영하고 있다.

  영암군보건소, 틀니 살균세척기 설치 운영

 

군은 농촌 지역 특성상 노인 인구가 총 인구의 25.61%를 차지하고 틀니 사용자 대부분이 70세 이상 고령으로 자가 세척이 잘 이행되지 않아 악취 등 구강관리 부주의로 의치사용 불편과 어려움을 호소해 사용 방법이 간단하고 이용자 욕구를 충족할 수 있는 자동 살균세척기 설치‧운영을 통해 지역 주민들보부터 좋은 반응과 기대 속에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보건소에서 운영 중인 자동 틀니살균세척기는 개인별 전용 세척 케이스에 1차 세척한 틀니를 넣고 동작 버튼만 누르면 오존수가 자동으로 급수, 살균, 배수까지 작동돼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으며, 화약약품 첨가 없이 1분30초안에 99.9% 살균, 세척하는 기기이다.

 

한편 보건소 관계자는 군민 건강관리 지킴이로서“틀니 살균세척기를 이용 청결하고 위생적인 틀니 관리로 2차 구강질환 예방과 구강위생관리로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