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연말까지 연장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8-05 13:21:2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농가의 경제적 부담 경감 기여

▲ 해남군 농업기술센터 내 농기계임대사업소에 비치된 각종 농기계들 / 해남군 제공

[해남=정찬남 기자] 전남 해남군(군수 명현관)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농기계사업소의 임대료 50% 감면을 12월 말까지 연장한다.

군은 지난 4월 1일부터 농기계 임대료 감면을 실시, 지금까지 4,023만 2,000원의 임대료를 감면했다. 감면기간 동안 2,013 농가에서 2,789대의 농기계를 임대했다.

임대료 감면 연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외국인 근로자 입국이 제한되면서 농번기 일손 부족과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실시되고 있다.

임대료 감면 혜택을 받은 나모씨(마산면 신당리)는“요즘 농촌이 코로나 19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임대용 농기계를 50% 감면해 저렴하게 이용을 할 수 있어 경제적으로 많은 도움이 된다.”고 호응했다.

한편 해남군은 4개소 농기계 임대사업소에 29기종 603대의 농기계를 보유하고 있다. 지난 2005년 농업기술센터 내 위치한 본소에서 농기계임대사업을 시작한 이후 2010년 서부사업소, 2015년 남부사업소, 2020년 북부사업소 개소, 운영하고 있다. 또한 국・도비 7억여 원을 확보해 내년 옥천, 계곡에 동부권 농기계임대사업소를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