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제1기 청소년의회 개원··· 정책 제안, 의원 연수 등 활발한 활동 기대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7-04 10:44: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제1기 청소년의회 오리엔테이션에 참가한 청소년 의원이 '이제는 결정하는 청소년, 나는 구로구청소년의회 의원이다!'라는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있다. (사진제공=구로구청)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제1기 구로구 청소년의회’가 개원하고 본격 활동에 들어간다.

구로구(구청장 이성)는 “청소년들의 참여권과 자치권을 확대해 지역사회에 필요한 정책을 스스로 발굴하고 제안도 할 수 있도록 청소년의회를 개원했다”며 개원 의의를 밝혔다.

청소년의회 의원은 만 13세부터 18세까지의 지역내 거주 또는 지역내 학교에 재학 중인 청소년 45명으로 구성됐다. 공개모집과 청소년 유관 기관 추천을 거쳐 선발됐으며 임기는 1년이다. 연임 제한은 없다.

청소년 관련 의제 발굴 및 정책 제안, 의원 연수, 전문 의정 교육, 의회탐방 등의 활동을 한다. 의원증, 배지, 우수활동자 포상, 자원봉사활동 시간 인정 등의 혜택도 있다.

청소년의회는 의장단(의장 1·부의장 1), 상임위원회, 자문단, 지원단, 사무국으로 이뤄진다.

상임위원회는 교육, 문화, 생활, 진로, 인권, 동아리 등 주제별로 구성된다.
자문단은 구로구의회 소속 상임위 구의원이 비슷한 주제의 청소년 상임위원회의 활동에 대해 조언한다. 지원단은 청소년부문 민·관 협치 워킹그룹으로 구성돼 운영된다. 매월 1회 간담회 개최를 통해 안건 상정을 위한 분위기를 조성하고 정책의견 수렴·조율 등의 역할을 한다. 사무국은 청소년 전문 기관인 구로청소년문화의집이 맡아 전반적인 운영을 담당한다.

구는 오는 8월 정기회의, 9월 자문단 만남, 10월 모의의회 정례회, 11월 정기회의 등 의회 일정을 진행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미래의 민주시민인 청소년들이 스스로 정책을 수립하고 결정하는 과정을 통해 민주주의를 배우고 개인의 역량도 강화하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