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새벽일자리쉼터 운영자 3명 공개모집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11-27 12:36: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오는 2021년 ‘새벽일자리쉼터’에서 근무할 기간제근로자 3명을 공개 모집한다고 밝혔다. 


만 19세 이상 신체 건강하고 새벽시간 근무가 가능한 금천구민이면 지원이 가능하다.

접수기간은 오는 12월8~11일이며,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구 홈페이지에서 응시원서 등 신청서류를 내려 받아 작성한 후 금천구청 9층 일자리창출과로 방문 제출하면 된다.

채용절차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면접심사로 진행되며, 최종 합격자는 12월21일에 구청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채용된 근로자는 매일 오전 3~7시(일 4시간) 주 5일 근무하며, ‘쉼터설치’, ‘음료제공’, ‘주변 환경정비’, ‘이용자 발열체크 및 방명록 작성’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보수는 일급 5만7970원으로, 2021년 금천구 생활임금(시급 1만540원)과 새벽근무에 따른 임금가산(3시간)이 반영된 금액이다.

한편, ‘금천구 새벽일자리쉼터’는 새벽에 일자리를 구하는 건설일용직 근로자들을 위해 독산고개 새벽인력시장(시흥대로 475 앞 인도)에서 연중 상시 운영되고 있다. 쉼터내부에는 일용직 노동자들을 위한 난로, 의자 등 편의시설과 커피, 차 등 다양한 음료가 구비돼 있다.

유성훈 구청장은 “새벽인력시장 주변은 특정시간에 불특정 다수가 밀집되는 특성상 분산대기 유도 등 철저한 방역관리가 필요하다”며, “책임감을 갖고 일용직노동자들의 편의와 방역관리를 위해 힘써줄 주민 분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구 홈페이지에서 채용공고를 확인하거나, 구 일자리창출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