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동부경찰서, 불법촬영예방을 위한 ‘대국민 옆으로서기’캠페인 추진

이기홍 기자 / lkh@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8-10 13:04:2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고양=이기홍 기자] 일산동부경찰서는 이달 10일부터 불법촬영예방을 위한 ‘대국민 옆으로 서기’ 캠페인을 시범실시한다.

 

▲ 사진제공=일산동부경찰서


‘대국민 옆으로 서기’ 캠페인이란 에스컬레이터 승·하차 시에는 안전하게 정면으로 탑승하고 이동 중에는 시야확보를 위하여 옆으로 서서 이동하자는 캠페인으로 에스컬레이터 뒤쪽에서 여성을 불법으로 몰래 촬영하는 형태의 범죄가 다수 발생하고 있어 이를 예방하기 위하여 고안해낸 캠페인이다.

 

▲ 사진제공=일산동부경찰서
이번 캠페인은 일산동부경찰서 관내에 있는 3호선 지하철역인 정발산역에 시범실시 후 범죄예방효과가 나타나면 다른 지하철역에도 캠페인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생활안전과장은 “비용이 발생되지 않는 간단한 캠페인으로 지하철 내 불법촬영범죄가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며 “캠페인 뿐 아니라 범죄취약지 시설물 개선도 적극 추진하여 여성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하였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