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팍한5형제' 신비 "무대 의상에도 휴대전화 넣고 다녀" 그녀의 사연은?

서문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12-11 00:00:5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괴팍한5형제' 여자친구 신비가 무대 의상에 휴대전화를 넣는 사연을 밝혔다.

최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괴팍한 5형제'에서 신비는 '직장인들이 가장 견디기 힘든 유혹' 2위로 '업무 중 스마트폰'을 꼽았다.

이에 엄지는 "이게 일리가 있는 게 신비가 무대 의상 중에도 주머니가 있거나 휴대전화를 소지할 수 있는 구멍이 있다! 그러면 거기다 굳이 휴대전화를 넣는다"고 폭로했다.

그러자 부승관은 "잠깐의 대기 시간을 기다리지 못하는 거지!"라고 추측했고, 신비는 "그렇다"고 인정했다.

신비는 이어 "대기 시간에 가만히 있는 걸 싫어해가지고"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