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필수노동자 보호 지원 조례 공포

임종인 기자 / lim@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2-24 13:49:2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김호진 의원 대표발의
노동환경 개선 '청신호'
[수원=임종인 기자] 
▲ 김호진 의원.
경기 수원시의회는 최근 김호진 의원이 대표발의한 ‘수원시 필수노동자 보호 및 지원에 관한 조례’가 지난 22일 공포됐다고 밝혔다.


‘필수노동자 보호 및 지원 조례’는 ▲조례 용어의 정의 및 시장의 책무 ▲조례의 적용 대상에 관한 사항 ▲수원시 필수노동자 보호 및 지원을 위한 기본계획 및 시행계획 수립에 관한 사항 ▲필수업종과 관련한 실태조사에 관한 사항 ▲필수노동자 지원 사업 추진에 관한 사항 ▲수원시 필수노동자 지원 위원회 설치에 관한 사항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조례의 시행으로, 필수업종 선정 및 필수노동자 지원계획 수립에 필요한 경우, 수원시 소재 각 업종의 일반환경, 노동환경, 급여 등 필수노동자 처우에 관해 실태조사를 실시할 수 있게 됐으며, 필수노동자의 노동 조건 및 환경 개선을 위한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김 의원은 “조례를 통해 어려운 상황에서 묵묵히 일하시는 필수노동자분들의 노동 조건과 그 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며 “코로나19에도 지역사회가 유지될 수 있도록 대면 업무를 지속하며 애써주시는 수원시 필수노동자분들이 안전하게 근무하고 사회적으로 존중받는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