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의회, '코로나19' 中 4개 도시에 서한문 전달

문찬식 기자 / mc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2-18 18:12: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천=문찬식 기자] 중국내 코로나19(우한폐렴)로 인한 누적 확진자수는 7만여명, 사망자수는 1700여명을 넘기는 등 중국 국민들은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

이에 인천시의회 이용범 의장은 중국내 우호교류를 지속하고 있는 대련시, 중경시, 천진시, 허난성 등 4개 도시 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회 주임에 최근 서한문을 전달했다.

서한문의 주요 내용은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중국의 각 도시 시민들을 위로하고,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중국 국민들과 각 도시의 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회를 응원한다는 것이다.

또한 시의회도 중국 4개 우호도시 상무위원회와 함께 신뢰와 협력을 바탕으로 건강하고 활기찬 도시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중국 대련시 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회 샤오성펑 주임은 최근 감사 서한문을 통해 도움이 필요한 시기에 우정어린 위로와 응원의 글을 보내준 인천시의회에 감사의 말을 전했다.

또한 코로나19가 종식힌 후 양 도시·국가 간 교류를 더욱 강화할 것임을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