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헌혈 동참·이천농산물 구매행사 개최

채종수 기자 / cjs7749@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2-18 18:12: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코로나19 여파 혈액 부족·경기 침체 해소 앞장

▲ 송한준 경기도의장이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이천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 의회 청사에서 열린 '이천농산물 구매행사장'을 둘러보고 있다. 이날 도의회는 헌혈 동참행사도 함께 열어 혈액 부족 문제 해결에 동참했다. (사진제공=경기도의회)

 

[수원=채종수 기자] 경기도의회가 헌혈운동과 이천농산물 구매행사를 동시에 열며 혈액급감, 경기침체 등 코로나19(우한폐렴) 여파로 발생한 위기를 극복하는 데 앞장섰다.

송한준 의장을 비롯한 도의원들과 의회사무처 직원들은 17일 의회 청사 앞과 1층 로비에서 열린 ‘사랑의 릴레이 헌혈운동 및 이천농산물 구매행사’에 참여하며 코로나19로 촉발된 고비를 함께 이겨내자며 열띤 홍보활동을 벌였다.

송 의장은 “혈액 수급에 자그마한 힘을 보태고자 의원과 직원이 합심해 헌혈운동을 기획했다”며 “또한 우한교민을 따뜻하게 품어준 이천의 지역경제가 조금이라도 활성화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이천농산물 판촉행사도 함께 진행하게 됐다”고 행사 취지를 설명했다.

이어 송 의장은 “지금은 방역에 힘쓰는 일도 중요하지만, 지역경제를 되살리고 헌혈의 어려움을 해결하는 일도 시급하다”면서 “경기도의회는 모두가 한 마음으로 코로나19라는 위기를 잘 극복해낼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일선에서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 도의원과 의회사무처 직원들은 의회청사 앞에 자리한 대한적십자사 대형 헌혈버스에 차례대로 올라타며 헌혈운동에 동참했다.

차체 외부에 내걸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혈액이 부족합니다. 환자는 혈액을 기다립니다’라는 현수막 문구가 무색하게도 헌혈을 하기 위해 대기하는 '봉사행렬'이 영하의 추위 속에 줄을 이었다.

특히 제341회 임시회 의사일정 기간 중에 의원총회, 상임위원회 업무보고 등의 일정으로 의회를 방문한 의원들도 바쁜 일정을 쪼개 헌혈활동에 나섰다. 송 의장과 김원기·안혜영 부의장, 염종현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 등 수십여명은 이날 헌혈을 통해 혈액수급난 해소책을 몸소 실천하며 홍보했다.

실내에 차려진 행사장도 우리 농산물 구매를 위해 북적이는 도의회 관계자들로 북새통을 이뤘다. 임시 판매대 위에 이천시 로컬푸드 직매장에서 직접 준비한 쌀과 딸기, 사과, 배, 기름, 꽃 등 이천농산물 20여종을 한가득 진열해 두고 판촉에 나선 생산자들과 딸기를 2~3상자씩 들고 가는 의원들, 두부·기름·시래기 등이 가득 든 봉투를 양손 가득 짊어진 직원들의 모습이 어우러져 ‘일일장터’를 방불케 했다.

이날 구매행사에서는 종료시간인 오후 4시30분까지 총 900만원 상당의 이천농산물이 판매됐다. 코로나19 발생 이후 500만원 수준으로 떨어진 직판장의 일일 판매액을 넘어선 수치다.

들기름과 돼지감자, 서리태를 생산해 직판장을 통해 판매하는 이천 농민 윤남순씨(63)는 “10kg 쌀은 일찍 완판됐고, 두부·딸기도 일찍 소진되는 등 많은 분이 농산물을 구입했다”며 “코로나19 이후 손님이 끊기다시피 했는데 의회에서 관심을 갖고 도와줘서 고마울 따름”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의회는 코로나19 확진자가 국내에 발생한 이후 비상대책본부를 출범하고, 이달 임시회 일정을 조정하는 등의 감염병 극복을 위해 선제적인 노력을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