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 평화광장 일대에 ‘남도음식거리’

황승순 기자 / whng04@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5-24 13:19:0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전남도 공모사업 대상지 선정
병어·낙지 등 표준상차림 개발
사계절 바다정식 거리로 특화
[목포=황승순 기자] 목포 평화광장 일원에 남도음식거리 조성된다.

전남 목포시 평화광장 일원이 전라남도 주관 ‘2020년 남도음식거리 조성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됐다.

이 사업은 전남도가 관광객 6000만 시대 달성을 위해 지역별 음식특화거리 조성에 5억원의 예산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는 병어, 민어, 갈치, 낙지 등 계절음식 표준 상차림을 개발해 '사계절 바다정식 거리'로 특화하는 내용을 골자로 공모에 도전해 선정됐다.

대한민국 4대 관광거점도시 조성의 핵심사업 중 하나인 맛의 도시 목포 조성과 연계한 사업 추진 계획도 적극 어필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앞으로 시는 사업 대상지에 조형물과 옥외 휴게 공간을 설치하고, 간판 및 보도블록은 물론 가게 안까지 노약자와 장애인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무장애 공간으로 정비한다.

아울러 영업주들과 함께 서남해의 값싸고 신선한 계절별 수산물을 맛있게 즐길 수 있도록 바다정식 표준상차림을 개발 보급하는 한편, 청결ㆍ친절ㆍ바른 가격으로 모든 소비자를 만족시킬 수 있도록 음식문화 개선 사업도 폭넓게 추진한다.

한편 남도음식거리가 조성될 평화광장은 올해 구조개선(리모델링) 사업을 통해 서남권 최대 도심 속 친수공간으로 새롭게 변신할 예정이며, 해변 맛길 30리의 출발점이자 불꽃쇼와 해상공연이 함께 하는 춤추는 바다분수가 펼쳐지는 곳으로 남도음식거리 조성을 위한 최적의 조건을 갖춘 곳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