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장애인직장운동경기부' 내달 창단

최진우 기자 / cjw@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7-02 17:25: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휠체어펜싱·역도·볼링등 선수단 9명에 임명장 수여
유승열·최인규 감독 영입··· 전국 최초 다종목직장팀
[홍성=최진우 기자] 충남 홍성군은 1일 장애인직장운동경기부 선수단 총 9명에게 임명장 수여했다.

이날 수여식에 김석환 군수, 홍성군장애인체육회 박종도 사무국장이 참여한 가운데 직장운동경기부 소개, 임명장 수여 순으로 진행됐다.

홍성군 장애인직장운동경기부는 전국 최초의 다종목 직장운동경기부로 휠체어펜싱 감독 및 선수 5명, 역도 감독 및 선수 3명, 볼링 선수 1명으로 구성됐으며 오는 8월 창단식을 개최할 계획이다.

특히 2002년부터 2019년까지 휠체어펜싱 국가대표 감독 및 코치를 역임한 유승열 감독과 2016년 역도 청소년국가대표 전임지도자와 2019년부터 2020년까지 충남장애인체육회 역도 전임지도자를 역임한 최인규 감독을 영입해 선수단의 성적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군은 기대하고 있다.

김석환 군수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여건 가운데 우수선수들이 운동에만 전념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돼 기쁘다”라며 “우리 선수들이 안전하게 훈련을 받아 앞으로 각종 대회에서 기량을 발휘하여 본인은 물론 홍성군의 명예를 드높여 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장애인체육 육성 및 발전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과 정책을 펼치고 있는 군은 총 110억원을 투자해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의 장애인수영장 건립을 추진 중이며, 오는 2022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장애인직장운동경기부 선수단 휠체어 펜싱팀 ▲유승열 감독 ▲조영래 선수 ▲이태권 선수 ▲김동훈 선수 ▲이진솔 선수, 역도팀 ▲최인규 감독 ▲신용훈 선수 ▲백수현 선수, 볼링팀 ▲홍원주 선수 등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