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개인·법인 통합 콜센터‘양주 브랜드 콜’운영

민장홍 기자 / mjh@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8-05 13:33:5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민장홍 기자] 경기 양주시(시장 이성호)가 기존 개인·법인 택시를 통합한 ‘양주 브랜드 콜’ 택시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양주 브랜드 콜‘은 시민의 택시 이용 편의 증진을 위해 개인 택시와 법인 택시로 분리돼 운영되던 기존 콜택시 방식을 하나의 콜센터로 통합해 운영하는 시스템이다.

시에 따르면 그동안 연합콜(개인택시)과 한영콜(법인택시)의 분리운영으로 택시배차 대수 한정, 출퇴근·심야 시간대 배차 지연 등 불편사항이 지속적으로 제기됐다.

이에 기존 콜택시업체와의 지속적인 협의를 진행한 결과 콜센터 통합에 합의, 통합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통합콜센터는 삼숭동에 위치한 양주시택시복지센터에서 8명의 삼당원이 24시간 교대로 근무하며 지역 내 모든 택시와 승객을 연결한다.

콜 서비스는 통합콜센터 번호으로 전화하면 이용할 수 있다.

시는 ’양주 브랜드 콜‘ 운영으로 승객의 승하차를 비롯한 이동경로 등 운행정보를 모두 기록해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신속한 택시서비스를 제공하고 콜센터 운영비용 절감을 통한 콜택시 서비스 질적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통합 서비스 운영은 시민들의 교통 편익 증진뿐만 아니라 택시운수 종사자의 근로환경 개선을 위한 것”이라며 “시민들의 발 역할을 하는 대중교통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