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사랑 함양지구협의회, 청소년 봉사단 문화체험 및 기부활동

이영수 기자 / ly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7-02 17:24:4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소독제 제작을 통한 감염병 확산방지 및 위생관리 중요성 일깨우는 계기로 [함양=이영수 기자]
 

법무부 법사랑위원 함양지구협의회(회장 정구상)는 지난달 27일 함양군 기관단체청사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법사랑 청소년 봉사단의 문화체험활동을 실시하였다.

이날 체험에서는 전문 강사의 지도 아래 법사랑 청소년 봉사단 및 법사랑위원 등 50여명이 참석하여 알코올 소독제와 손 소독제를 제작하였다.

코로나19로 인해 방역활동 및 개인위생관리가 그 어느 때 보다 강조되고 있는 상황에서 소독제를 직접 만들어 보면서 코로나19에 대한 경각심을 한 번 더 일깨울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

참석한 청소년 봉사단은 “소독제를 평소 구입해 쓰기만 했는데, 이렇게 직접 만들어서 쓸 수 있게 되어 신기하기도 하고 유익하기도 한 시간이었다. 앞으로도 꼼꼼히 소독제를 사용하면서 코로나 예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법사랑위원 함양지구협의회 정구상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외부 봉사활동의 제약이 있는 상황에서 이렇게 청소년 봉사단 회원들과 함께 소독제를 만들어 보는 시간을 가지게 되어 의미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날 문화체험을 통해 제작한 330여개의 알코올 소독제와 손 소독제는 학생들의 감염병 예방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고, 그 외 나머지는 노인요양원에 기부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