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병근·황경희 수원시의원, 한국푸드트럭협회로부터 감사패 받아

임종인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9 13:51: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소상공인 발전 기여

 

▲ 문병근 의원과 황경희 의원이 (사)한국푸드트럭협회 관계자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의회)

 

[수원=임종인 기자]  경기 수원시의회 문병근·황경희 의원이 최근 시의회 세미나실에서 (사)한국푸드트럭협회로부터 소상공인의 발전과 푸드트럭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감사패를 받았다.

문·황 의원은 2018년 10월 인구가 밀집된 아파트 단지에서 허가를 받고 푸드트럭 영업을 할 수 있도록 '수원시 음식판매자동차 영업장소 등에 관한 조례'를 공동발의로 개정한 바 있다.

황 의원은 “푸드트럭 영업자나 희망자 가운데에는 청년층이나 취약계층이 많은데 소액자본으로 외식산업에 진출할 수 있고 청년문화, 지역축제와 어우러져 지역 특색의 문화를 조성하며 청년실업 문제도 해결할 수 있는 대안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문 의원은 “시민의 대표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인데 이렇게 감사패까지 주시니 몸 둘 바를 모르겠다”며 “앞으로도 더 큰 책임감을 갖고 소상공인 지원과 청년문제 해결에 앞장서는 의정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