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청에 갤러리

시민일보 / siminilb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1-20 15:05:0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영등포구가 최근 구청 본관 3층 복도에 조성한 갤러리에 새로운 전시를 시작했다. 구는 발달장애 작가들(금채민, 김기정, 이규재, 이다래, 정도운)과 청년 작가들(김나율, 김혜리, 은희준)의 다채로운 세계가 담긴 작품 총 24점이 전시되는 ‘가능성의 예술展’을 오는 6월30일까지 연다. 사진은 정도운 작가에게 직접 작품소개를 듣고 있는 채현일 구청장(맨 오른쪽)의 모습. (사진제공=영등포구청)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