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긴급재난지원금’ 24일까지 신청 마감···미 신청액은 기부 간주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8-12 14:28: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지원금은 31일까지만 사용 가능, 미사용액은 환수

[광주=정찬남 기자]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전 국민에게 지원하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이 24일 마감된다.

▲ 광주광역시 제공

따라서 아직까지 긴급재난지원금을 신청하지 않은 시민들은 신청 마감일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긴급재난지원금을 신청해야 한다.

신청 마감일인 24일까지 신청하지 않은 경우 ‘긴급재난기부금 모집 및 사용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해당 금액을 기부한 것으로 간주된다.

한편, 신용카드 포인트나 광주상생카드로 지급된 긴급재난지원금은 31일까지 사용해야 한다. 이날까지 사용하지 않은 잔액은 국가 및 자치단체로 환수된다.

지난 11일까지 광주시가 지급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은 전체 61만5188가구의 97.4%인 59만9425가구 4018억9000만 원이며, 아직까지 미신청한 가구는 1만5763가구에 이른다.

광주시는 신청 마감일이 보름도 남지 않은 상황에서 긴급재난지원금을 못 받는 시민이 없도록 마지막까지 꼼꼼하게 살펴본다는 방침이다.

각 동별로 미신청 가구를 파악해 신청을 독려하는 한편, 신청방법을 모르거나 거동이 불편한 주민들에게 ‘찾아가는 신청’을 적극 지원해 최대한 많은 시민이 긴급재난지원금의 혜택을 받도록 자치구에 협조를 요청했다.

류미수 시 사회복지과장은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을 아직까지 신청하지 못한 가구는 기한 내 신청하고, 수령한 지원금도 8월말까지 모두 소비해 가계는 물론, 골목상권 살리기에도 도움이 되도록 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