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지역주민 수소에너지 활용기업 현장방문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2-26 16:22:5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한국초저온(주) : LNG → 냉열 활용 → 수소 개질 → 전기 생산 -
 

[평택=오왕석 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지난 25일 수소융복합단지 구축과 관련해 지역주민들의 수소에너지 안전성에 대한 이해 증진을 위해 수소에너지 활용기업 현장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날 현장방문에는 수소융복합단지 인근 지역주민 대표 포승읍 원정리 이장단과 유관부서가 참여해 코로나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됐다.

 

수소에너지 활용기업인 한국초저온(주)은 LNG 기화 시 발생하는 냉열을 이용한 냉동물류창고 운영과 기화된 천연가스(NG)를 이용해 수소연료전지를 통해 전기를 생산・판매하는 업체로 평택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수소융복합단지의 축소판이라고 할 수 있다.

 

현장을 방문한 주민대표는 “LNG를 활용한 수소산업을 현장에서 직접 보니 수소에너지를 쉽게 이해할 수 있었고, 안전성 또한 확인할 수 있는 기회였다”고 말했다.

 

평택시 관계자는 “우리 시는 수소경제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수소융복합단지를 추진하고 있으며, 지역주민들이 불안감이 생기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평택시는 포승읍 원정리 일대에 LNG기지와 연계해 수소생산, 공기액화, 이산화탄소 포집 등의 기능이 연계된 수소융복합단지 구축을 추진하고 있으며, 1단계 사업인 수소생산기지는 금년 상반기에 착공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왕석 기자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