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벼 병해충 방제약제 2천600여 농가에 무료 지원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2-28 14:25: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 벼병해충방제협의회
[용인=오왕석 기자] 용인시는 28일 농업기술센터 소회의실에서 벼 병해충 방제협의회를 열어 올해 관내 2천600여농가 2,956ha에 육묘상처리제 5종을 무료로 지원키로 했다.

 

이 약제는 1000㎡당 1kg짜리 1포를 한번만 살포해도 깨씨무늬병, 도열병, 이삭누룩병, 벼물바구미 등 이앙초기부터 생육 중기까지 발생하는 병과 해충을 예방할 수 있어 농가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시 관계자는 “농가별 이양시기에 맞춰 신속하게 약제를 공급해 병해충으로 인한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왕석 기자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