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여파··· 광진구, 올 상반기 1471억 조기 집행 '사상 최대'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2-19 17:54:5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안전·편의·일자리사업에 투입
신속집행추진단, 집중 모니터링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광진구(구청장 김선갑)는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구는 구 사상 최대 규모의 신속집행 금액인 1471억원을 상반기에 조기 집행한다. 이는 전년도 조기집행 실적 682억원보다 789억원 늘어난 규모다.

상반기 신속집행 대상액은 급여성 경비, 균분집행, 예비비 등을 제외한 2065억원이며, 목표액은 대상액의 57%인 1177억원이다.

더불어 서민생활안정, 지역경제 활성화 등 구민생활과 직결되는 소비·투자 분야의 1분기 목표액을 586억원으로 설정했다.

이에 따라 구는 신속집행 목표액과 소비·투자분야 목표액에서 중복된 금액을 제외한 총 1471억원을 조기 집행하게 된다.

특히 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SOC사업과 구민이 체감할 수 있는 주민 안전 및 편의, 일자리와 직결된 사업을 중점적으로 관리해 상반기에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구는 부구청장을 단장으로 하는 신속집행추진단을 구성해 목표액 달성과 적극적인 신속집행을 추진한다.

신속집행추진단은 주기적인 집행상황 모니터링을 통해 부진사업에 대해 분석하고 해소 방안을 모색하며, 필요시 부진사업에 대한 보고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김선갑 구청장은 “우리 구 재정건전성이 훼손되지 않는 범위내에서 정부 정책 기조에 맞춰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되살리기 위한 신속집행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며 “이와 함께 계획적인 재정 신속집행으로 불용액 및 이월액을 줄이고 연말 예산 몰아쓰기로 인한 예상 낭비를 사전에 방지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