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고정~서암간 도로 조기 개통

문찬식 기자 / mc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10-31 18:21:1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조기 개통된 고정~서암 도로. (사진제공=김포시청)

 

[김포=문찬식 기자] 경기 김포시는 통진읍 주민과 지역 기업체의 오랜 숙원이었던 ‘고정~서암간 도로’가 지난 28일 조기 개통됐다고 밝혔다. 


고정~서암 간 도로는 통진읍 고정리와 서암리를 잇는 총연장 1.4km, 폭 12m, 왕복 2차로로 총사업비 110억원이 투입돼 2010년 보상을 시작으로 2018년 10월 착공해 오는 12월 준공 예정이었으나 지난 28일 서암체육공원 개장일정에 맞춰 조기 개통했다.

기존 도로는 협소한 폭으로 인해 대형차량 통행 시 불안전한 교행으로 사고위험이 많았으나, 이번 도로 개통으로 교통 불편과 사고위험을 해소할 수 있고 주민들의 접근성 향상 등 농촌지역 생활환경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정하영 시장은 “체계적인 도로망 구축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지역 간 균형발전은 물론 쾌적한 도로환경 조성으로 시민이 행복한 김포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