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송도 더샵 프라임뷰·센트럴파크 Ⅲ 8월30일 견본주택 동시 개관

문찬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9 14:27: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1순위 내달 4일, 2순위 5일 청약접수… 계약 내달 30일부터 3일간 진행

오션·골프장뷰에 송도 명품학군까지 누리는 ‘송도 더샵 프라임뷰’

센트럴파크를 조망하는 마지막 입지 ‘송도 더샵 센트럴파크 Ⅲ’

 

▲ 송도 더샵 프라임뷰&센트럴파크3_F20 F25 조감도
[인천=문찬식 기자] 포스코건설이 30일 인천광역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의 국제업무단지 (IBD)에서 ‘송도 더샵 프라임뷰’와 ‘송도 더샵 센트럴파크Ⅲ’의 견본주택을 동시에 개관하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

 

‘송도 더샵 프라임뷰 (F20 ·25 블록)’·‘송도 더샵 센트럴파크Ⅲ(E5 블록)’는 내달 3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4일 1순위 , 5일 2순위 청약 접수가 진행된다 . 당첨자 발표는 송도 더샵 센트럴파크Ⅲ 17 일 송도 더샵 프라임뷰 F25 블록이 내달 16일, F20 블록은 18일 발표한다.

 

블록 별로 당첨발표일이 달라 최대 3번의 청약이 가능하며, 계약체결은 내달 30일부터 3일간 예정돼 있다.

 

송도더샵 프라임뷰 F20-1블록은 ‘21년 11월, F25-1블록은 ‘22년 8월 센트럴파크Ⅲ는 ‘23년 1월 입주 예정이며, 견본주택은 인천광역시 연수구 인천타워대로 201일대(송도 센트럴파크 호텔 인근)에 위치한다.

 

두 단지는 인천 송도국제도시의 중심이자 지난 5년간 공급이 없었던 송도국제업무단지(IBD, International Business District)에 들어선다. 또한 최근 GTX-B 노선의 예비타당성 통과와 사업추진 중인 롯데몰·신세계복합몰 등으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서해바다와 송도 잭니클라우스 골프장 조망에 송도 명품학군을 누리는 ‘송도 더샵 프라임뷰’는 F20 ·25에 들어선다. 

 

지상 37층 5개동 규모의 F20-1 블록과 지상 19층 4개동 규모의 F25-1 블록에 총 826세대로 조성된다 . △70㎡ 63세대 , △84㎡ 344세대 , △107㎡ 260세대 , △114㎡ 65 세대 , △121㎡ 36세대 , △144㎡ 56세대 , △195㎡ 2세대 등이다 .

 

단지 바로 앞으로 잭니클라우스 골프클럽이 위치해 있고 서해바다와 워터프론트 호수도 조망 가능하다.

 

특히 모든 가구를 남향 위주로 배치해 채광과 함께 탁 트인 개방감을 느낄 수 있다. 단지 인근에는 유치원부터 초·중학교가 있어 안전한 도보 통학이 가능하며, 인천 과학예술영재학교도 위치해 명문 교육환경을 누릴 수 있다 .

 

송도 최대규모의 공원이자 국제업무단지 중심에 위치한 센트럴파크를 조망할 수 있는 마지막 입지 ‘송도 더샵 센트럴파크Ⅲ’는 E5 블록에 들어선다.

 

지상 최대 40층 2개동 351가구 규모이며, △80㎡ 70세대 , △102㎡ 68세대 , △110㎡ 69세대 , △119㎡ 136세대와 170~198㎡ 의 펜트하우스 8세대로 구성된다.

 

단지 바로 앞에 센트럴파크가 있어 공원의 영구 조망이 가능하며 , 일부 타입을 제외한 모든 평면이 3면 개방형이라 채광과 통풍도 극대화됐다 . 또한 송도 중심의 입지로 편리한 교통·생활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 도보 5분거리에 인천지하철 1호선 인천대입구역이 위치해있고 롯데마트 , 롯데몰(계획 ), 신세계복합몰(계획) 등이 있다.

 

송도국제도시는 부동산 규제에도 비교적 자유롭다 . 분양가상한제를 앞둔 서울권 , 수도권과 달리 비규제지역으로 전매 제한기간이 6개월로 짧다 . 최근 GTX-B 노선의 예비타당성조사 통과로 뛰어난 미래가치는 물론 향후 서울 도심으로의 접근성이 더욱 향상될 예정이다 .

 

한편, 한국표준협회 선정 아파트 품질만족지수에서 10년 연속 1위를 기록해 업계 최초로 명예의 전당에 헌정된 바 있으며, 한국능률협회컨설팅 주관의 아파트 브랜드 경쟁력 평가에서는 2년 연속 1위로 선정됐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송도국제업무단지에서 5년만에 분양하는 만큼 이미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 “송도라 이름에 걸맞게 또 하나의 송도 랜드마크로 선보이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