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 25일 서울 여성 일자리 박람회 개최

홍덕표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3 15:32: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기업 30곳 참여··· 현장 면접
직업 상담사와 구직 상담도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용산여성인력개발센터와 함께 오는 25일 구청 광장 일대에서 서울 여성 일자리 박람회 '용산여성, 스타트업 데이(Start up Day)!'를 개최한다.

오후 1~5시 진행되는 이날 행사는 여성 구인자들과 구인 기업 간의 만남을 통해 여성 경제활동 및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23일 구에 따르면 참가 기업은 ▲부모마음 ▲고운누리 ▲(주)유베이스 ▲금줄산모도우미 ▲삼성생명 ▲(주)마마스푸드 ▲(주)한샘개발 ▲엔젤스태프 ▲효드림방문요양센터 ▲(주)넷투넷코리아 등 30개사다.

모집 직종은 베이비시터, 산모도우미, 고객상담사, 텔레마케터, 사무직 등이며 업체별 근무지, 급여 등 자세한 내용은 워크넷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구는 이날 행사 방문객들이 현장에서 바로 면접을 볼 수 있는 직접채용관(10개 기업)과 구인업체 정보를 얻을 수 있는 간접채용관(20개 기업)으로 구분해 운영하며, 전문 직업 상담사를 배치해 1대1 구직 상담도 함께 진행한다.

면접시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는 사전에 준비해야 한다.

또한 기업채용관외 취업지원관을 운영, 희망자를 대상으로 무료 이력서 사진촬영, 타로로 보는 직업운, 퍼스널 컬러(Personal color) 테스트 등 관련 서비스를 다양하게 제공한다.

이와 함께 규방공예, 바리스타, 가상현실(VR) 등 각종 체험 부스와 지역내 여성기업·협동조합 4곳이 참여하는 제품 판매장(프리마켓)도 설치·운영할 예정이다.

이밖에 예비 창업자를 대상으로 취업특강도 운영된다.

여성친화적 여행문화를 선도하고 있는 허나윤 여행여락(女行女樂) 대표가 '여행여락 브랜드 창업사례(여가와 일의 경계 넘기)'를 주제로 오후 3시부터 1시간30분간 강의를 펼친다.

장소는 구청 지하 2층 대회의실이며, 무료로 진행된다.

성장현 구청장은 "경력단절여성, 취업준비여성, 예비창업여성을 위해 의미 있는 행사를 준비했다"며 "현장에서 면접도 보고 강연도 듣고 좋은 정보도 얻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