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6~25일 가구주택기초조사 실시

이대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11-04 15:00: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은평구(구청장 김미경)가 오는 6~25일 은평구내 모든 가구(19만2256가구)와 거처를 대상으로 ‘2019년 가구주택기초조사’를 실시한다.

가구주택기초조사는 2020년 인구주택총조사 및 농림어업총조사의 정확한 조사구 설정과 각종 표본틀 제공을 위해 모든 가구·거처의 기초정보를 파악하는 조사로서, 2014년 첫 조사를 시작으로 올해 제2회를 맞이한다.

조사항목은 ▲주소 ▲거처종류 ▲빈집 여부 ▲거주 가능 가구수 ▲난방시설 ▲주거시설 ▲농림어가 여부 등으로 가구와 거처의 기초정보 총 12개의 항목을 조사한다.

이번 조사에서는 모든 거처에 대해 조사원이 현장 확인 조사를 실시하고, 전체 가구의 15% 정도만 직접 방문하여 면접 형식으로 조사한다. 또한 전국 규모 조사 최초로 태블릿 PC를 활용한 전자조사(CAPI)방법을 도입해 통계자료의 품질은 높이고, 응답자의 부담은 최소화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내년 2020년 인구주택총조사에 대비하고, 각종 정책 입안과 맞춤형 지역개발 계획 수립 등을 위한 중요한 조사인 만큼 구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조사협조와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