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회 제209회 임시회 개회

오왕석 기자 / 기사승인 : 2019-10-14 16:22:2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조례안 등 안건 14건 심사

- 권역별 주요 사업장에 대한 현장활동

▲ 제209회 평택시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평택=오왕석 기자] 평택시의회(의장 권영화)는 14일 오전 11시 시의회 2층 본회의장에서 정장선 평택시장 등 관계공무원이 출석한 가운데 제209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오는 21일까지 8일간의 의사일정에 돌입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평택시 지방공무원 복무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조례안 10건과 ‘2020년도 출연기관 등의 출연 승인의 건’등 총 14건의 안건을 심사.의결하게 되며,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21개소의 2019년도 주요 사업 현장에 대한 현장활동을 실시한다.

 

이번에 상정된 부의안건 중 의원발의 조례안은 ▶ 홍선의 의원이 대표발의 한 「평택시 각종 위원회 설치 및 운영 조례안」 등 2건, ▶ 정일구 의원이 대표발의 한 「평택시 저장강박 의심가구 지원 조례안」, ▶ 강정구·이관우 의원이 공동 대표발의 한 「평택시 경로당 활성화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 이병배 의원이 대표발의 한 「평택시 다함께돌봄센터 설치 및 운영 등에 관한 조례안」 등 2건, ▶ 이윤하 의원이 대표발의 한 「평택시 주택사업 특별회계설치 및 운영 조례 폐지조례안」으로 총 7건을 15일 각 소관 상임위원회에서 심사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임시회 개회 첫날 제1차 본회의에서는 이해금 의원이 ‘중소기업과의 상생을 위한 시스템 구축’이라는 주제로 7분 자유발언이 있었다.

권영화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연이어 발병하여 확산되고 있고 우리시 또한 중점 관리지역으로 언제든지 발병할 가능성이 있으니 최대수준의 방역체계로 모든 조치를 강화하는 등 철저한 대응을 통해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우리시로 확산되는 일이 없도록 총력을 기울여 대처해 주시길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또 권의장은 현장활동과 관련하여 의원들에게 “행정사무감사와 내년도 예산안 심의에 앞서 이번 현장활동을 실시하는 만큼 그 동안 추진되어 왔던 시정에 대한 전체적인 점검과 사전 파악을 위한 준비기간으로 활용하여 그 동안의 진행됐던 사업이 바람직한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의정활동을 펼쳐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