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 검토 본격 착수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8-27 14:46:2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상황 엄중 인식··· 모든 가능성 열고 신속 조치
준3단계·완전한 3단계 직행 등 다각도 논의 중"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7일 400명을 넘으면서 정부가 '사회적 거리두기'를 3단계로 격상하는 방안에 대한 검토에 본격 착수했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정부는 상황의 엄중함을 인식하고 거리두기 3단계 격상을 포함한 모든 가능성을 고려하고 있으며, 필요한 조치는 신속하고 과감하게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 반장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차원에서 공식적으로 3단계에 준하는 조치로 갈지, 완전한 3단계로 바로 갈지 등 모든 가능성에 대해 속도 있게 논의하는 중"이라며 "(3단계 격상을) 언제 실행할 것인지는 조만간 논의를 통해 결정해야 할 부분"이라고 강조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앞서 27일 오전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41명 늘어 누적 1만8706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400명대는 대구·경북 중심의 1차 대유행기 중에서도 정점기에 속하는 지난 2월 말, 3월 초 이후 처음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