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동구, 사회적경제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 개최

문찬식 기자 / mc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11-20 17:03:1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천대팀 '커피박 재생지' 대상 수상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 동구가 최근 청(소)년들의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개최한 '2019년 사회적경제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이번 대회는 고등학생과 대학생들이 사회적경제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의 폭을 넓힘으로써 청(소)년과 사회적경제의 연결고리를 공고히 하고자 마련됐다.

특히 다양한 사회문제에 대해 청(소)년들이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해결방안을 제시하는 경연의 장이자 서로의 생각을 듣고 이해하는 공유의 장이 됐다.

이번 대회는 아이디어의 우수성, 아이디어 이해도라는 2개의 관점 하에 조직미션, 상품가치 등 5개 범주에 대해 평가가 이뤄졌으며, 29개팀(90여명)이 참가신청, 11개팀이 결선에 진출했다.

대상은 폐자원인 커피박과 폐지를 활용해 재생지 생산을 구현하려는 Re:Life팀(인천대학교)이 차지했으며, 최우수상은 웹·앱을 활용해 생필품 등을 정기 구독하는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왓섭큐팀(인하대학교, 인천대학교)이 수상했다.

그밖에 영화국제관광고등학교, 박문여자고등학교 포함 총 5팀이 높은 호응 속에 수상자로 결정됐다.

구는 참가자들에 대해서는 사회적경제기업 창업 등과 연계된 컨설팅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허인환 구청장은 "우리는 사회 속에서 다양한 사회문제들을 직면하고 있는바, 오늘 아이디어 경진대회를 통해 다양한 사회문제들에 대해 고민하고, 해결방안에 대해 공감하면서 앞으로 사회문제 해결의 능동적 주체로서 사회적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