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영동고속도로 확장사업 추진

류만옥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2 15:01: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내달 3일 설명회 개최 [군포=류만옥 기자] 경기 군포시는 영동고속도로 확장사업인 안산~북수원 구간 환경영향평가(초안) 공람 및 주민설명회를 개최한다.

12일 시에 따르면 영동고속도로 확장사업은 잦은 지·정체가 발생하고 있는 안산에서 북수원IC 구간 13.88km의 교통정체를 해소하고 미래교통 수요 증가 대비를 위해 오는 2025년까지 추진하는 것으로 군포시 구간은 총 6.46km다.

이에 따라 시는 주민설명회를 사업 승인권자와 시행자인 국토교통부와 한국도로공사 주관으로 오는 9월3일 오후 2시 대야동 주민센터에서 개최된다.

설명회는 사업 시행시 예상되는 환경문제 및 대응방안 등에 대한 설명이 진행될 예정이다.

시는 또 주민의견 청취를 위해 지난 8일부터 오는 9월16일까지 25일간 본 사업에 대한 환경영향평가서를 주민들에게 공람할 수 있도록 군포시 홈페이지와 환경과 그리고 대야동 주민센터, 군포2동 주민센터에서 열람토록 하고 있다.

한편 영동고속도로 확장사업에 따른 주민설명회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시청 환경과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